‘사자’ 측 “곽시양 출연 확정…순정남 경찰 역”(공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곽시양,시카고 타자기 종방연

/사진=조준원 기자wizard333@

배우 곽시양이 드라마 ‘사자(四子)’(극본 김제영, 연출 오진석) 출연을 확정지었다.

29일 드라마 제작사 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에 따르면 곽시양은 엘리트 경찰 최진수 역으로 출연한다. 박해진과 나나 사이에서 여러 사건을 엮어갈 예정이다.

‘사자’는 인간에게서 희망의 답을 찾아가는 한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로맨스 추리 드라마다. 사랑하는 남자를 잃은 여형사가 우연히 똑같이 닮은 남자를 발견하면서 벌어지는 내용을 담는다.

곽시양이 연기할 최진수는 여린(나나)을 키다리 아저씨처럼 지켜주는 인물로 경찰대 수석 출신의 엘리트이자 여린의 죽은 연인 동민(박해진)의 친구다. 진수는 집안, 학벌, 외모, 모든 것이 완벽한 캐릭터다. 연인의 죽음으로 힘들어하는 여린을 곁에서 묵묵히 바라보는 순정남이다.

제작사 관계자는 “귀공자 같은 분위기를 지닌 곽시양이 한 여자를 지고지순하게 바라보는 남자의 순정을 지닌 진수 역할에 가장 잘 어울릴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사자’는 오는 11월부터 촬영에 돌입, 100% 사전제작된다. 내년 초까지 촬영을 마무리 한 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