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종현, 장영남 군사에 붙잡혀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MBC ‘왕은 사랑한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왕은 사랑한다’ 방송화면 캡처

MBC 월화드라마 ‘왕은 사랑한다’ 속 홍종현이 그간 숨겼던 성죽재 사건의 비밀을 장영남에게 발각당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왕은 사랑한다’에서는 가문의 잘못을 숨기기 위해 감춰둔 비밀을 원성공주(장영남)에게 고백하는 왕린(홍종현)의 모습이 담겼다.

원성공주는 도적에게 얻은 장신구를 꺼내며 “이게 너희 집 나비 문양 같은데 어떻게 된 것이냐?”라고 물었다. 이에 왕린은 망설임 끝에 “우리집 문양”이라고 털어놨다.

그 순간 왕린은 뒤에 서 있던 은산(임윤아)과 눈을 마주쳤고, 즉시 원성 공주의 군사에게 붙잡히고 말았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