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테이블’, 4만 관객 돌파..’가을 감성 通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영화 '더 테이블' 포스터 / 사진제공=엣나인필름

영화 ‘더 테이블’ 포스터 / 사진제공=엣나인필름

지난 24일 개봉된 김종관 감독의 ‘더 테이블’이 개봉 5일 만에 4만 관객을 돌파했다.

28일 오후 7시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더 테이블’은 누적 관객수 4만 명을 넘었다. 이 기록은 김종관 감독의 전작 ‘최악의 하루’보다 이틀이나 빠른 속도다.

‘더 테이블’은 초가을 감성에 맞는 분위기와 섬세하고 아름다운 영상미가 돋보이는 작품. 하나의 카페, 하나의 테이블에 하루 동안 머물다 간 네 인연을 통해 동시대의 사랑과 관계의 다양한 모습을 비춘다.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로 관객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기 시작했다.

정유미 한예리 정은채 임수정 등이 출연해 이야기를 한층 풍성하게 만든다는 평가를 얻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