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 국내 초연 캐스팅 완료..”박혜나·아이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 주역들 / 사진제공=(주)파파프로덕션

뮤지컬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 주역들 / 사진제공=(주)파파프로덕션

뮤지컬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연출 김민정)이 오는 10월 27일 국내 초연을 앞두고 캐스팅을 공개했다.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의 동명 원작 소설은 일본 소설가 야마다 무네키의 작품이다. 누구보다도 사랑을 원하고 사랑받기를 꿈꿨던 여인 마츠코의 기구한 일생을 그리며, 소설을 비롯한 영화와 드라마로도 만들어져 인기를 얻었다.

국내 순수 창작 뮤지컬로 선보이는 이번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은 개성 강한 등장인물의 장점을 살릴 뮤지컬 배우들이 나선다.

자신의 삶을 원망하기보다 더 적극적으로 사랑하며 누구보다 많은 사랑을 남긴 여자인 카와지리 마츠코 역은 박혜나와 아이비가 낙점됐다.

선생님이었던 마츠코의 제자이자 평생 한 여자만을 사랑했던 류 요이치 역에는 강정우, 강동호, 전성우가 출연한다. 마츠코의 조카이자, 마츠코의 일생을 통해 진정한 행복이 무엇인지 깨닫는 카와지리 쇼는 김찬호, 정욱진이 연기한다.

이외에 이영미 정다희 원종환 정민 김주호 이서환 양형석 등이 출연한다.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은 오는 10월 27일부터 내년 1월 7일까지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