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작’ 전혜빈, 이번엔 사모님으로 변신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조작'에 출연 중인 전혜빈/사진제공=나무액터스

SBS 월화드라마 ‘조작’에 출연 중인 전혜빈/사진제공=나무액터스

 

 

SBS 월화드라마 ‘조작’에 출연 중인 전혜빈이 부잣집 사모님으로 변신했다.

극 중 이석민(유준상)과 함께 스플래시팀을 부활시킨 베테랑 사진기자 오유경(전혜빈)은 잔뼈 굵은 기자답게 사건의 실마리를 풀어줄 정보와 단서들을 신속히 제공하며 자신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28일 방송되는 ‘조작’에서 오유경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럭셔리하게 차려입고 부잣집 사모님으로 변장해 사건 해결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그간 갖은 눈물 연기 등으로 잠입에 성공하는 등 재치와 기지를 발휘해온 오유경이 어떤 특급 활약으로 이석민을 도울지 기대된다.

 

 

전혜빈의 변장술은 오늘(28일) 밤 10시 ‘조작’ 21와 2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