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데뷔 실감 안나…힘든 시간 견딘 모두에게 감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신인 보이그룹 골든차일드(장준, 동현, 보민, 재현, 지범, 주찬, TAG, 승민, Y, 재석, 대열)가 2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앨범 '골-차(Gol-Cha!)' 발매와 함께 데뷔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수록곡 '씨(SEA)' 무대를 선보였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신인 보이그룹 골든차일드(장준, 동현, 보민, 재현, 지범, 주찬, TAG, 승민, Y, 재석, 대열)가 2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앨범 ‘골-차(Gol-Cha!)’ 발매와 함께 데뷔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수록곡 ‘씨(SEA)’ 무대를 선보였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연습생 생활을 6년 동안 했던 신인그룹 골든차일드의 대열과 와이가 “데뷔할 수 있게 돼 실감이 나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룹 골든차일드는 28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데뷔 앨범 ‘골-차!(Gol-Cha!)’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대열과 와이는 팀내에서 가장 오랫동안 연습생 생활을 했다고 밝혔다.

리더 대열은 “많이 떨리고 설렌다. 힘든 기간도 있었고 어려움도 있었지만 그걸 다 견뎌낸 스스로에게 감사하다”며 “모든 멤버가 다 잘 버틴 덕분에 이렇게 데뷔하게 됐다. 모두에게 감사하다”고 설명했다.

또 래퍼 와이는 “데뷔를 안 했다면 지금쯤 보컬 레슨을 받고 있었을 것”이라며 “실감이 나지 않는다. 반복되는 연습시간과 일상을 벗어나 무대에 서게 돼 감회가 새롭다”며 “골든차일드의 음악을 소개할 수 있게 돼 가슴이 두근거린다”고 강조했다.

골든차일드는 이날 오후 6시 데뷔 앨범 음원 전곡을 공개한다. 또 이날 오후 8시에는 팬 쇼케이스를 진행하며 이는 네이버 V라이브로 생중계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