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해’ 김민석, “광고 30편 찍은 권혁수, 돈 벌었다는 소문 자자”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김민석 (3)

오늘(28일) 오후 9시 30분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하는 배우 김민석과 권혁수

오늘(28일) 오후 9시 30분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하는 배우 김민석과 권혁수

배우 김민석이 JTBC ‘냉장고를 부탁해'(이하 ‘냉부해’)에서 함께 출연한 권혁수의 수입에 관한 소문을 폭로했다.

권혁수는 28일 방송되는 ‘냉부해’에서 “인기를 얻은 후 광고만 30편을 찍었다”고 말했다. 그러자 김민석은 “권혁수가 돈을 많이 벌었다는 소문이 자자하다”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다양한 성대모사 실력을 보유한 권혁수가 현란한 개인기를 선보이자 김풍은 “나도 자신 있는 성대모사가 있다”며 이경영 성대모사를 선보였다. 그러자 권혁수는 “개인기 연습을 더 해야겠다”며 패배를 인정했다.

권혁수를 위한 특별한 대결도 펼쳐질 예정이다. 김민석과 셰프 정호영이 권혁수를 위해 초밥 만들기 대결에 나선 것. 김민석은 친한 동료인 권혁수를 위해 녹슬지 않은 실력을 발휘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두 배우가 출연하는 ‘냉장고를 부탁해’는 오늘(28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