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서현진X양세종, 가을 로맨스 꿈꾼다…티저 영상 공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배우 서현진(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양세종, 조보아, 김재욱 / 사진제공 = ‘사랑의 온도’ 티저 영상 캡처

배우 서현진(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양세종, 조보아, 김재욱 / 사진제공 = ‘사랑의 온도’ 티저 영상 캡처

 

SBS 새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 (극본 하명희, 연출 남건)에서 주연을 맡은 서현진, 양세종의 첫 티저 영상이 28일 공개됐다.

오는 9월 중 방송 예정인 ’사랑의 온도’는 사랑을 인지하는 타이밍이 달랐던 현수(서현진)와 정선(양세종)이 만남과 헤어짐, 재회를 거치며 사랑의 ‘최적 온도’를 찾아가는 로맨스드라마다.

이날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 영상에는 드라마 작가 현수와 셰프 정선의 모습이 드러난다.

특히 영상 말미에 “사랑은 두 사람이 같은 온도일 때 이루어진다”는 나레이션을 배경으로 정성껏 만든 요리를 테이블에 내려놓으며 눈을 마주치는 두 사람의 모습은 앞으로 이들이 어떤 과정을 거쳐 ‘최적의 온도’를 맞춰나갈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제작진은 “공개된 첫 번째 티저 영상을 통해 ‘사랑에도 온도가 중요하다’라는 드라마의 메시지와 주인공들의 캐릭터를 보여드리고 싶었다”며 “가을 로맨스를 담아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니 첫 방송을 많이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