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이상해’, 마의 40%는 못 넘겼지만…’주말극 부동의 1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KBS2 '아버지가 이상해' 공식 포스터

KBS2 ‘아버지가 이상해’ 공식 포스터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가 40%의 문턱을 넘진 못했지만 주말극 절대 강자의 힘을 입증했다.

28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7일 방송된 ‘아버지가 이상해’ 마지막 회는 33.7%를 기록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회차가 자체최고시청률 36.5%를 기록한 것에는 못 미치는 수치지만 동시간대 드라마 1위다.

이날 방송에서 윤석(김영철)은 새로운 신분증을 받고 영실(김해숙)과 결혼식을 올렸다. 푸드트럭 사업도 시작하며 꽃길을 예고했다. 중희(이준)는 미영(정소민)과 결혼을 약속하며 행복한 엔딩을 맞았다.

‘아버지가 이상해’ 후속작으로는 ‘황금빛 내 인생’이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