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새 가왕에 관심집중…십센치 권정열?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MBC '복면가왕' / 사진=방송화면 캡처

MBC ‘복면가왕’ / 사진=방송화면 캡처

지난 27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 ‘바른생활소녀 영희’가 3연승의 문턱을 넘지 못하고 정체를 드러낸 가운데, 새로운 가왕 ‘청개구리 왕자’의 정체에 관심이 모아진다.

청개구리는 가수 적우로 밝혀진 아테나를 꺾고 가왕이 됐다. 가면을 벗은 영희의 정체는 가수 겸 뮤지컬배우 옥주현이었다.

청개구리는 “가왕은 아무나 하는 게 아니라 포기하고 있었는데”라며 감사 인사를 했다. 누리꾼들은 청개구리의 목소리 등을 이유로 십센치(10cm)의 권정열이라고 추측하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