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불밖’ 강다니엘, 바쁜 스케줄 “하루만 쉬고 싶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이불밖은 위험해' 방송화면

/사진=MBC ‘이불밖은 위험해’ 방송화면

그룹 워너원 강다니엘이 27일 방송된 MBC ‘이불밖은 위험해’에서 하루 일과를 밝혔다.

강다니엘은 제작진과의 사전미팅에서 “혼자 게임하고 술을 먹는다”며 “아침부터 엄청, 젤리를 많이 먹는다”고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녹화일 기준 데뷔를 앞둔 강다니엘의 하루 일정은 빼곡히 채워졌다. 새벽 네 시에 일어나 스케줄을 소화하고, 연습실에 돌아가 다음날 새벽까지 연습을 하다가 숙소에서는 겨우 한 시간 정도를 잘 수 있다는 것이 강다니엘의 설명이다.

이어 강다니엘은 “하루만 쉬고 싶다는 생각을 한다”고 털어놨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