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듀2’ 이홍기, 3단 고음에 감정↑… 터보 판듀 선정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판타스틱 듀오2' 방송화면

/사진=SBS ‘판타스틱 듀오2’ 방송화면

밴드 FT아일랜드의 보컬 이홍기가 27일 방송된 SBS ‘판타스틱 듀오2’를 통해 3단 고음을 소화했다. 결국 터보의 최종 판듀로 선정됐다.

이날 방송에서 이홍기는 최종 판듀를 결정하는 대결에서 남자가 부르기 어려운 고음 파트를 맡았다. 터보의 보컬 김종국의 음역대에 최적화된 고음 파트를 소화하기 위해 이홍기는 목에 핏대를 세웠다.

대결 공연이 끝난 뒤 장윤정은 “이홍기가 고음이 올라갈수록 감정도 고조되더라”며 엄지를 추켜세웠다.

이홍기는 이 같은 열창 덕분에 터보의 최종 판듀로 발탁됐다. 프로 볼러에 도전했을 만큼 볼링 마니아인 이홍기는 “볼링 경기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을 때보다 기분이 더 좋다”고 뿌듯해했다. 이홍기와 함께 판듀 후보로 임했던 제시는 “이번 방송을 통해 이홍기의 팬이 됐다”며 “너는 잘할 수 있다”고 응원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