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김준호, 차태현 아이들에 간식·용돈 쾌척 ‘훈훈’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1박 2일' 방송화면

/사진=KBS2 ‘1박 2일’ 방송화면

개그맨 김준호가 배우 차태현의 아이들에게 간식과 용돈을 주는 등 애정을 보였다. 27일 방송된 KBS2 ‘1박 2일’에서다.

이날 방송에서 김준호는 기상 미션에 실패했다. 벌칙은 강원도 속초의 특산물 닭강정을 구매해 차태현과 데프콘, ‘1박 2일’ 제작진에게 선물하는 것이었다.

이를 위해 차태현의 집을 찾은 김준호는 차태현의 딸 태은 양과 아들 수찬 군에게 “삼촌이 너희 주려고 아이스크림 케이크도 사 왔다”며 양손 가득 들고 온 간식들을 건넸다. 이어 김준호는 아이들에게 용돈까지 주며 훈훈한 삼촌의 면모를 보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