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시대2’ 지우, ‘유은재’를 입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지우 / 사진제공=JTBC '청춘시대2' 방송화면

지우 / 사진제공=JTBC ‘청춘시대2’ 방송화면

배우 지우가 JTBC 금토드라마 ‘청춘시대2′(연출 이태곤 김상호, 극본 박연선)에서 유은재 역을 맡아 맞춤옷을 입은 듯 자연스러운 연기를 선보였다. ‘유은재’ 캐릭터를 완벽 소화하며 확실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 26일 방송된 ‘청춘시대2’에서 유은재(지우)는 새로운 하우스 메이트 조은(최아라)의 정체에 의심을 품었으나, 결국 그의 진심을 이해했다.

유은재는 입주 경위가 의심스러운 조은을 하메들 앞에서 추궁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증거가 부족해 정체는 밝히지 못했다. 그러나 유은재는 조은의 의심스러운 행동들이 계속되자 의심을 거두지 않았다. 지우는 유은재의 예민함을 완벽히 표현해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유은재의 의심은 조은과 단둘이 벨에포크에 남겨진 순간 극에 달했다. 방문을 걸어 잠그고 잠을 자던 유은재는 조은이 방문을 열려는 기척을 듣고 겁에 질렸다. 유은재는 문이 열리자마자 맨발로 길에 뛰어나가 조은과 추격전을 펼쳤다. 그러나 벨에포크로 돌아온 유은재는 조은이 자신에게 약을 주려고 했음을 뒤늦게 알고 사과했다. 지우의 진심어린 연기가 몰입도를 높였다.

아직 조은의 정체는 베일에 가려졌다. 과연 유은재가 조은의 실체를 밝히는 것을 멈추지 않을지, 아니면 가장 가까운 소울메이트로 거듭날지 이목이 집중된다.

‘청춘시대2’는 셰어하우스 벨에포크에 다시 모인 하메들, 그리고 첫 사랑에 성공한 유은재의 청춘 러브 스토리를 그린다.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