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유재석, 꽝손 탈출…생일 선물로 ‘운수 대통’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런닝맨' 촬영장 사진 / 사진제공=SBS

‘런닝맨’ 촬영장 사진 / 사진제공=SBS

방송인 유재석이 SBS ‘런닝맨’을 통해 ‘꽝손’에서 탈출했다.

지난 14일 유재석이 생일을 맞았다. 이날 그는 ‘런닝맨’ 녹화에 임했다. 유재석이 멤버들에게 생일 선물로 ‘꽝손 탈출 비법’을 받았다. 그가 최근 이광수보다 더한 ‘불운의 아이콘’으로 떠올랐기 때문이다.

유재석은 비법을 전수받은 뒤 이어진 ‘복불복 미션’에서 연속으로 좋은 선택지를 골라 ‘금손’으로 거듭났다. 특히 유재석 스스로가 소름 끼쳐하며 놀라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