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김선아, “이상형 월드컵 1등은 공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선아 /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김선아 /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배우 김선아가 이상형 월드컵 1위로 공유를 꼽았다.

27일 방송된 ‘섹션TV 연예통신’에서 김선아는 함께 호흡을 맞췄던 배우들을 상대로 한 이상형 월드컵에서 현빈, 하정우, 차승원을 제치고 작품 중 최다 키스신을 찍은 공유를 1등으로 뽑았다. 김선아는 “공유가 최고”라는 칭찬을 덧붙였다.

김선아는 JTBC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던 김희선과의 일화도 털어놓았다. 김선아는 “(19년 전 신인 시절 MBC ‘세상 끝까지’에서) 김희선과 친구사이로 호흡을 맞췄지만 그 땐 교류가 없었다. 믿기 힘들겠지만 ‘품위 있는 그녀’에서 김희선과 같이 연기하는 것 자체가 좋았다. 그래서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김선아는 또 작품을 선택할 땐 “좋은 남자를 선택하듯 캐릭터를 고른다”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