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 “신인 때 박명수 때문에 곤란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그룹 빅뱅 태양이 “신인 때 박명수 때문에 곤란했던 적이 있었다”고 말했다.

태양은 26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형님’에서 “과거 라디오 일정을 가서 박명수를 만났다. 당시 바지 내려 입기가 유행이라 팬티가 다 보일 정도로 내려 입고 다녔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박명수가 나를 다시 부르더니 바지를 몇 번이고 올려줬다. 정말 잘못 입은 줄 알고 그랬던 것”이라고 회상했다.

이날 ‘아는형님’에는 태양 외에도 그룹 위너 송민호가 출연해 재치 있는 입담을 뽐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