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하하, 워너원 하성운을 초대합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하하가 자체 코너 제작 프로젝트를 위해 워너원의 하성운을 만났다.

하하는 26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 키가 작은 이들을 모아 ‘작아(작고 아름다운) 파티’를 기획했다.

양세형과 유병재, 쇼리 등을 불러 모은 그는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통해 데뷔한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 하성운을 찾아갔다.

하하는 한 포털 사이트에 게재된 프로필 속 하성운의 키를 확인, “우리 멤버가 될 수 있다”고 관심을 보였다. 하성운은 ‘무한도전’의 방문에 놀라면서도 기쁜 표정을 지었다.

특히 하성운은 워너원의 대표곡 ‘나야 나’의 안무를 소화하며 환호를 얻었다.

이후 그는 키를 측정했다. ‘작아파티’ 멤버들은 하성운에게 스트레칭의 기회를 줬고 워너원 멤버들도 양 다리를 잡아 늘리는 등 한마음으로 그를 도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