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엘, 女心을 사로잡은 열여섯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가수 사무엘이 화려한 퍼포먼스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무엘은 26일 오후 방송된 MBC 음악프로그램 ‘쇼!음악중심’에서 첫 번째 솔로 음반 ‘식스틴(SIXTEEN)’의 타이틀곡 ‘식스틴’을 불렀다.

이 곡은 트로피컬 사운드를 접목한 팝 댄스곡이다. 사무엘의 나이인 열여섯에서 영감을 얻어 탄생했다.

사무엘은 시종 여유 넘치는 모습으로 노래와 안무를 소화하며 관객들을 휘어잡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