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텀싱어2’, 경연곡 음원 공개..크로스오버 음악 열풍 이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팬텀싱어2'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팬텀싱어2’ 방송화면 캡처

JTBC 예능프로그램 ‘팬텀싱어2’ 측이 26일 경연곡을 음원으로 공개했다. ‘Mi manchi’ ‘이화우 ‘L’ultima notte’ 등이다.

지난 25일 ‘팬텀싱어2’에서는 본선 첫 미션인 1대 1 대결에 돌입한 32명 본선 진출자들의 첫 이야기가 담겼다. 첫 번째 무대는 맑고 청량한 희소가치 있는 음색의 테너 조민규와 슈퍼히어로를 연상시키는 건강한 체구에 묵직한 저음이 매력적인 신인 뮤지컬 배우 임정모가 부르는 ‘Mi manchi’였다.

두 번째는 박상돈의 친동생인 바리톤 박상규와 또 한 명의 감성 바리톤인 김지원 조합. 동갑내기 두 바리톤이 화음을 이룬 ‘이화우’는 듣는 이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세 번째는 유럽에서 직수입한 세계적인 오페라스타 김주택과 성악과를 수석 졸업한 스포츠 아나운서 안현준의 대결이엇다. 두 사람은 방송을 마친 뒤 한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를 거머쥐며 주목받았다. 두 사람은 바리톤이라는 음역대부터 음악적 취향, 유쾌한 성격까지 무척이나 닮아 시종일관 즐거운 분위기를 이어갔다. 애절함이 돋보이는 ‘L’ultima notte’를 열창했고, 이를 지켜본 나머지 출연자들은 노래가 끝난 뒤 말을 잇지 못하는 모습을 보여 현장에서의 분위기도 실감하게 했다.

‘팬텀싱어2’는 1대 1 대결로 본격적인 경연의 시작을 알렸다. 각기 다른 음색과 음악적 장르를 가진 참가자들은 서로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멋진 하모니를 만들어냈고, 다른 음악 방송에서는 느낄 수 없는 감동적인 무대를 꾸몄다.

프로그램 제작진은 “단순히 참가자들의 가창력만 평가받는 것이 아니라, 그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명곡을 소개하고, 재해석한다는 데에도 팬텀싱어는 남다른 의미를 갖고있다”며 “시청자들에게 좋은 곡들과 좋은 무대를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