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LR을 기대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빅스 LR / 사진제공=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그룹 빅스 LR / 사진제공=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그룹 빅스의 유닛그룹 LR(레오, 라비)이 2년 만에 두 번째 미니음반 ‘위스퍼(Whisper)’로 돌아온다. 청춘과 사랑에 대한 세대 공감형 노래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2015년 유닛 데뷔 음반 ‘뷰티풀 라이어(Beautiful Liar)’를 통해 전곡 자작곡에 완성도 높은 프로듀싱으로 주목받은 빅스 LR은 따로 또 같이 전략의 성공 사례로 꼽힌다.

데뷔 음반이 유닛의 특성을 살려 하나의 인격체에 존재하는 두 가지 감정에 대해 표현했다면, 이번에는 ‘청춘’이다. 20대인 레오와 라비 안에 공존하면서 여러 가지 모습으로 자리한 청춘과 사랑에 관한 이야기로, 냉정과 열정 사이에 존재하는 다양한 감정들을 담아냈다.

지난 25일 공개한 타이틀곡 ‘위스퍼’의 뮤직비디오 예고를 통해 대비되는 색채로 불안한 청춘의 감정을 색다르게 표현해 궁금증을 높였다.

빅스 LR은 오는 28일 오후 6시 새 음반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