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T아일랜드, 서울서 1년 만에 단독 콘서트 개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밴드 FT아일랜드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밴드 FT아일랜드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밴드 FT아일랜드가 1년 만에 서울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FT아일랜드는 26일과 오는 27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2017 에프티아일랜드 라이브 <엑스> 인 서울(2017 FTISLAND LIVE <X> IN SEOUL)’을 연다.

올해 데뷔 10주년을 맞은 FT아일랜드는 오랜 시간을 보낸 팬들과 뜻깊은 시간을 보내고 싶다는 취지로 이번 콘서트를 기획했다.

지난 6월 발매한 데뷔 10주년 기념음반 ‘오버 텐 이어스(OVER 10 YEARS)’의 타이틀곡 ‘윈드(Wind)’를 포함해 다채로운 곡을 부를 예정이다. 그간 국내 공연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곡도 포함될 예정이다.

리더 이홍기는 앞서 개인 SNS에 서울 공연의 곡 목록 일부를 올리며 팬들의 기대를 높였다.

서울에서 콘서트 투어의 서막을 여는 FT아일랜드는 모스크바, 부다페스트, 바르샤바, 암스테르담, 파리, 이스탄불 등 총 6개 도시에서 유럽투어를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