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태양·대성·승리, 파자마 입고 홈파티..’새롭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그룹 빅뱅 태양과 승리, 대성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2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는 태양의 집을 방문한 승리, 대성의 모습을 공개했다.

태양은 먼저 도착한 대성과 힘을 합쳐 삼계탕과 김치찜을 만들었다. 주짓수를 마친 승리도 이내 합류했다.

주짓수 도복을 입고 온 승리. 앞서 “보통 사람들은 운동 후 옷을 갈아입고 올 테지만 승리는 자랑하기 위해 입고올 것”이라는 태양, 대성의 예상이 적중했다.

두 사람은 “몸이 예전 같지 않다. 운동을 하고 싶어도 아프다”고 토로하며 공감대를 형성했다. 이후 막내 승리는 레드벨벳의 ‘빨간맛’을 배경 음악 삼아 춤을 추며 분위기를 띄웠다.

세 사람은 파자마를 입고 편안한 모습으로 직접 만든 요리를 먹으며 이야기꽃을 피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