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이제훈, 득량도에 나타났다..”설레는 첫 만남”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tvN '삼시세끼'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삼시세끼’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제훈이 25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바다목장 편'(이하 삼시세끼)에 등장했다.

이제훈은 ‘삼시세끼’ 두 번째 손님으로 합류, 득량도를 찾았다. 이서진, 에릭, 윤균상과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선물을 가득 안고 온 이제훈은 오자마자 사온 땅콩껍질을 까며 주위를 살폈다. 에릭은 그런 그에게 “촬영하는데 아무 말도 하지 않는 게 이상하지 않느냐”며 “우리도 처음엔 그랬다”고 웃었다.

에릭, 이서진, 윤균상은 청국장과 꽁보리밥, 호박전을 완성했고 이제훈은 “구수하다. 맛있다”를 연발했다.

이제훈은 첫 만남부터 다른 멤버들과 잘 어울리며 녹아들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