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축하무대 “개그맨들 존경해”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마마무,부코페

걸그룹 마마무가 25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 5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하 ’부코페‘)’ 개막식에서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걸그룹 마마무가 개그맨 김준호와 김대희에게 “두 분 덕분에 우리 노래가 값진 곡이 됐다”며 감사의 인사를 했다. 25일 부산 영화의전당 야외무대에서 열린 제5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개막식에서다.

마마무는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을 위해 축하무대를 꾸몄다. ‘나로 말할 것 같으면’을 열창하며 환호를 이끈 이들은 두 번째 곡 ‘아재개그’를 부르기 전 관객들과 소통했다.

마마무는 “‘아재개그’에 김준호와 김대희 선배가 피처링을 해줬다. 너무 맛깔나게 살려줬다. 덕분에 값진 곡이 됐다”며 고개 숙여 인사했다.

이날 마마무는 “대한민국에 웃음을 주는 개그맨들께 감사하고 존경한다”고 말했다.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은 2013년부터 매년 이어져 올해 5회를 맞았다. 지난 회보다 축제 기간을 하루 더 늘리고 다채로운 국내외 공연을 섭외하는 등 국제 페스티벌로서의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오는 9월 3일까지 이어진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