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 최종 커플 공개.. 윤종신 “리셋된 느낌”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하트 시그널' / 사진제공=채널A

‘하트 시그널’ / 사진제공=채널A

 

채널A 예능프로그램 ‘하트시그널’의 최종 러브라인이 공개되며 윤종신이 당혹감을 감추지 못한다.

‘하트 시그널’은 청춘 남녀가 무한 썸을 타며 시그널 하우스에서 한 달동안 동거를 하고, 이를 가수 윤종신∙이상민∙슈퍼주니어 신동∙작사가 김이나∙모델 심소영∙정신과 전문의 양재웅 등이 VCR로 관찰한 후 이들의 관계를 추리하는 프로그램이다.

25일 방송에서는 시그널 하우스 입주자들의 마지막 데이트 모습이 방송된다. 마지막 영상이 종료되자 윤종신을 비롯한 예측자들은 “모든 것이 리셋된 느낌이다. 도저히 예측할 수가 없다”고 당황해 한다.

어떤 최종 커플이 탄생할지에 대한 궁금증과 최종 커플 공개 후 더욱 더  충격에 빠질 예측자들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