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 이상민 “이제 연애세포 되살아났는데 종영” 아쉬움 가득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이상민/사진=채널A '하트시그널'

이상민/사진=채널A ‘하트시그널’

이상민이 채널A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의 종영을 앞두고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상민은 “처음엔 단순히 러브라인을 맞추면 주는 원석을 모으자는 생각으로 임했지만 요즘은 원석을 떠나 연애 세포가 되살아나던 와중이었다. 그런데 방송이 끝나 아쉽다”며 눈물을 글썽여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했다.

이에 윤종신도 아쉬움을 나타내며 “’하트시그널’이 끝나도 다시 돌려 보는 것을 추천한다. 교재 보듯이 보면 누구라도 연애할 수 있을 것”이라고 진심으로 조언했다.

종방 소식으로 침울한 분위기가 이어지던 중 윤종신의 깜짝 발표로 분위기가 전환된다. 윤종신이 “다음 주 ‘하트시그널’ 스페셜 방송이 확정됐다. 시그널 하우스 입주자들이 스튜디오에 등장해 우리와 함께 토크를 할 예정”이라고 밝히자 현장에서는 환호성이 터지며 분위기가 급전환 됐다.

이상민은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게 만든 ‘시그널 하우스’ 입주자들의 모습을 보며 “사랑에는 정답이 없다”고 나지막이 속삭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하트시그널’은  25일 오후 11시 11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