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하 “‘프듀101’ 프로젝트, 재미삼아 시작..연예대상 관심NO”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MBC '무한도전'

사진제공=MBC ‘무한도전’

방송인 정준하가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을 통해 보여줄 참신한 프로젝트에 대해 “재미삼아 시작했다. 연예대상에는 관심 없다”고 말했다.

정준하는 25일 자신의 SNS에 “Mnet ‘프로듀스 101’의 패러디, ‘준하를 슈퍼스타로 만들어줄 예능 PD를 찾습니다’는 신선한 기획으로 ‘무한도전’ 멤버들에게 호평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는 26일 ‘무한도전’을 통해 공개될 것”이라며 “지나친 관심은 욕을 부르나보다. 정말 ‘MBC 연예대상’에는 관심이 없다”며 “올 초 재미 삼아 시작한 ‘무한도전’의 프로젝트”라고 소개했다.

정준하의 새 프로젝트 소식이 전해지자 일부 네티즌들은 “올 연말 시상식을 염두에 둔 정준하의 ‘대상 프로젝트’ 아니냐”고 지적했다. 이 같은 반응에 정준하가 심경을 밝힌 것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