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붐 솔빈·ZN, 광주의 친절을 만나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걸그룹 라붐의 솔빈(왼쪽), ZN / 사진제공=글로벌에이치미디어

걸그룹 라붐의 솔빈(왼쪽), ZN / 사진제공=글로벌에이치미디어

걸그룹 라붐 솔빈, 지엔(ZN)이 25일 오후 방송되는 KBS1 특집 프로그램 ‘친절의 신’에 출연한다.

두 사람은 ‘친절의 신’에서 광주를 방문해 친절한 음식점과 호텔 등을 소개한다.

‘친절의 신’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스타들이 국내외 관광지를 찾아가 장소, 사람, 인식을 바탕으로 직접 여행자가 돼 다양한 유형의 친절한 아이디어를 알리는 프로그램이다.

리포터로 나선 솔빈, ZN은 광주 시장과 인터뷰도 진행하고 매달 다른 주제로 고객을 이끄는 야시장도 찾는다. 친절한 주인공들을 직접 만나 공연도 펼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