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지태, KBS2 신작 ‘매드독’서 파격 변신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에 출연을 확정한 배우 유지태

KBS2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에 출연을 확정한 배우 유지태

배우 유지태가 KBS2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에서 파격적인 변신을 꾀한다.

‘매드독'(극본 김수진, 연출 황의경)은 보험 범죄를 소재로 대한민국의 현실을 신랄하게 드러낼 새로운 장르의 수사물이다.

유지태는 극중 보험 범죄 조사팀 매드독의 팀장 최강우 역을 맡는다. 한번 물면 절대 놓지 않아 ‘미친개’로 불리는 그는 예리한 눈썰미와 전직 경찰다운 촉으로 보험 조사에 관해서는 베테랑이다. 거칠면서도 능글맞은 유지태의 새로운 모습이 기대를 모은다.

유지태는 “보험 범죄라는 현실적인 소재를 다룬 작품이라 신선했고, 최강우 캐릭터에 도전해보고 싶은 욕심이 생겼다. 기존에 맡았던 역할들과 달리 자유분방하고 예측할 수 없는 정반대의 인물이라 매력적으로 다가왔다”며 “강우를 통해 색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매드독’은 오는 10월 방송될 예정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