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티피플’ 박진영X컬투, ‘십만원’ 부른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박진영의 파티피플'에 출연한 김태균, 정찬우/사진제공=SBS

‘박진영의 파티피플’에 출연한 김태균, 정찬우/사진제공=SBS

가수 박진영과 그룹 컬투가SBS 음악프로그램 ‘박진영의 파티피플(Party People)'(이하 파티피플)에서  ‘십만원’을 부른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파티피플’에는 컬투 정찬우, 김태균이 출연한다. 제작진은 “평소 예능 프로그램 게스트 출연이 드문 컬투이지만 박진영과의 친분으로 ‘파티피플’ 섭외에 응했다”며 “절친한 사이인 만큼 컬투는 거침없는 입담으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고 기대를 높였다.

특히 두 사람은 박진영이 미국에서 심혈을 기울여 만들었지만 인기를 끌지 못한 컬투의 ‘십 만원’이란 곡을 소개할 예정이다.

박진영은 “정말 목숨 걸고 만들었다. 제발 한 번만 들어봐 달라”고 호소하고. 컬투는 “다운로드 받지 않아도 좋다. 스트리밍으로라도 들어달라”고 힘을 보탰다고 한다. 이들은 방송에서 최초로 ‘십만원’의 합동 공연연을 펼친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