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홀’ 김재중, 죽을 위기…유이 ‘오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맨홀' 방송 캡쳐

/사진=KBS2 ‘맨홀’ 방송 캡쳐

KBS2 수목드라마 ‘맨홀’(극본 이재곤, 연출 박만영 유영은) 김재중이 죽을 위기에 처했다.

24일 방송된 ‘맨홀’에서 강수진(유이)은 자신에게 찾아오지 않는 봉필(김재중)을 한없이 기다렸다.

그 시각 봉필은 갑작스러운 고통에 힘들어하며 강수진에게 향했다. 하지만 강수진은 봉필을 보지 못했고 봉필은 더욱 힘들어했다.

봉필은 결국 병실에 입원해있는 자신의 몸에 들어갔고 담당의사는 봉필의 부모에게 “오늘밤이 마지막 밤이 될 것 같습니다. 마음의 준비를 하셔야 될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이후 강수진은 봉필이 고비라는 소식을 듣고 급히 병원으로 달려가 오열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