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어야 사는 남자’ 이소연, 강예원에 “괜한 상처 받지 말아요” 조언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죽어야 사는 남자' 방송화면

사진=MBC ‘죽어야 사는 남자’ 방송화면

MBC 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의 이소연이 강예원을 응원했다.

24일 방송된 ‘죽어야 사는 남자'(연출 고동선 최정규, 극본 김선희)에서는 이지영A(강예원)와 이지영B(이소연)가 대화를 나눴다.

이지영B는 짐을 싸서 회사를 떠났다. 이지영A는 떠나는 이지영B에게 “혹시 그만두시는 거에요?”라고 물었다. 이에 이지영B는 “이작가님. 글 잘쓰시니까 휘둘리지 마세요. 이 바닥에 대본도 안 읽어보고 평가하는 사람 많아요. 괜한 상처 받지 말란 얘기에요”라고 말했다.

이지영A는 “네. 고마워요”라고 대답했고 이지영B는 “언제든 연락주세요. 대본 주시면 열심히 읽어드리겠습니다”라고 말한 뒤 자리를 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