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이 현실이 되는 주문” JBJ, 데뷔 임박 포스트잇 인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JBJ / 사진제공=노태현 인스타그램

JBJ / 사진제공=노태현 인스타그램

그룹 JBJ 멤버들이 광고판에 각자 포스트잇을 붙이며 데뷔가 임박했음을 알렸다.

JBJ 멤버인 노태현, 김상균, 김용국, 타카다 켄타, 권현빈, 김동한은 지난 23일 JBJ 광고가 걸린 삼성역을 비밀리에 찾아 데뷔가 얼마 남지 않았다는 내용의 포스트잇을 남겼다. 김태동만 사정으로 인해 참석하지 못했다.

JBJ 포스트잇 / 사진제공=온라인 커뮤니티

JBJ 포스트잇 / 사진제공=온라인 커뮤니티

노태현은 “너무 감사드려요. 열심히 하겠습니다. 저희 모두 응원 많이 해주세요”라고 적었다. 타카다 켄타는 포스트잇을 통해 팬들에게 조금만 기다려달라며 항상 고맙다는 마음을 전했다.

김상균 또한 “항상 감사드립니다”라는 멘트를 하트와 함께 써 감사의 마음을 표현했다. 김용국은 “JBJ 응원하시는 팬 여러분! 저희 드디어 데뷔한답니다. 이게 전부 다 여러분들의 덕분이에요. 항상 고맙고 사랑해요”라며 팬들을 향한 사랑을 밝혔다.

권현빈은 “JBJ 권현빈입니다”라고 자신을 소개하며 “여러분의 사랑 잊지 않고 좋은 음악으로 사랑으로 돌아오겠습니다”라며 멀지 않은 데뷔를 암시했다. 김동한은 ‘Just Be Joyful’은 “꿈이 현실이 되는 주문”이라며 “잡초처럼 살아남진 못했지만 다 죽어가는 잡초에 물을 주셔서 감사드립니다”라고 거듭 감사의 마음을 강조했다.

JBJ는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연습생 중 팬들이 뽑은 가상의 드림팀이다. ‘정말 바람직한 조합: Just Be Joyful’의 약자로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프로젝트 그룹으로 데뷔를 준비 중이다. 현재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