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덩이’ 이수만·윤종신, 드디어 만난 SM·미스틱 수장..”하이파이브”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프로그램 '눈덩이 프로젝트'에서 만난 이수만과 윤종신

프로그램 ‘눈덩이 프로젝트’에서 만난 이수만과 윤종신

SM 총괄 프로듀서 이수만이 웹 예능프로그램 ‘눈덩이 프로젝트’에서 윤종신과 특별한 만남을 가졌다.

SM엔터테인먼트와 미스틱엔터테인먼트가 공동 제작한 ‘눈덩이 프로젝트’에 출연 중인 윤종신은 평소 NCT 마크와 박재정에게 이수만과의 친분을 자랑해왔다. 만나면 서로 하이파이브를 할 정도라고 설명한 것. 이에 ‘눈덩이 프로젝트’에서는 ‘SM TOWN LIVE’ 무대 뒤에서 만난 이수만과 윤종신을 포착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그간 윤종신이 과시해온 친분을 확인할 수 있다. ‘눈덩이 프로젝트’ 관계자는 “이수만이 윤종신에게 ‘헨리랑 마크한테 내 친구라고 했다면서?’라고 물어 당황하게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내 이수만은 윤종신에게 콘서트를 제안했다고 한다. 프로그램의 마무리를 공연으로 장식하고 싶었던 윤종신의 큰 그림이 완성될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쏠린다.

‘눈덩이 프로젝트’는 매주 수∙목∙금 오전 11시 네이버 TV와 V LIVE를 통해 공개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