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선’ 하지원, 그녀의 첫 도전이 기대된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병원선' 하지원 / 사진제공=‘병원선’ 티저 영상 캡처

사진=MBC 새 수목드라마 ‘병원선’ 예고 영상 캡처 / 

오는 30일 첫 방송을 앞둔 MBC 새 수목드라마 ‘병원선'(극본 윤선주, 연출 박재범) 이 두 번째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무엇보다 데뷔 후 처음으로 의학 드라마에 도전하는 배우 하지원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영상 속 하지원은 생명이 위태로운 환자에게 심폐소생술을 시도, “선택하세요. 이대로 환자 죽게 할 건지 환자 목숨 나에게 맡겨 볼 건지”라고 다그치며 극중 송은재를 표현하고 있다. 짧은 분량이지만 다양한 연기를 보여주며 앞으로 보여줄 극중 송은재 이야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병원선’은 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의사들이 배에 올라 의료 시설이 부족한 섬마을 사람들과 인간적으로 소통하며 진정한 의사로 성장해나가는 이야기를 담는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