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로우미8S’ 김소혜, 어른이 되면 하고 싶은 것은?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패션앤 ‘팔로우미8’ / 사진제공=티캐스트

패션앤 ‘팔로우미8’ / 사진제공=티캐스트

 

가수 김소혜가 성인이 되면 하고 싶은 일을 밝힌다.

24일 오후 방송되는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 패션앤(FashionN) 뷰티프로그램 ‘팔로우미8S’에서는 ‘나만의 셀프 공약’이라는 주제로 가지각색의 셀프 카메라를 촬영한 MC들의 모습을 조명한다.

김소혜는 이주연과 촬영한 셀프 카메라를 공개할 예정. 즉석 떡볶이 가게에서 만난  두 사람은 ‘어른이 되면 무엇이 하고 싶나’라는 주제로 대화를 나눴다. 김소혜는 “어른이 되면 친구들과 좋은 펜션에 가고 싶다”고 말했다.

이를 본 MC들 역시 저마다 어른이 되면 하고 싶었던 것에 대해 말한다. 이주연은 “캠퍼스 커플을 하고 싶었다”, 홍수현은 “키스하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고 한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