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태양, 승리X대성과 파자마 파티… 무아지경 ‘댄스 삼매경’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의 태양이 대성-승리와의 파자마 파티를 벌였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219회에서는 대성-승리와 만나 흥을 뿜어낸 태양의 ‘동할배’ 일상 2탄이 공개된다.

태양이 대성-승리와 파자마 파티를 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이날의 디제이는 승리로 “제일 핫한 디제이가 여기 있는데~”라는 대성의 말에 바로 노래를 틀고 막춤의 세계로 빠져들었다.

태양과 대성, 승리는 무아지경으로 막춤을 췄고 넘치는 흥을 방출하고 있는데 서로 비슷한 동작으로 찰떡같은 댄스 호흡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심지어 태양은 춤에 집중한 나머지 저녁 식사로 준비 중이던 김치찜까지 태워버렸다고.

그런가 하면 대성과 승리는 와인오프너 사물모사를 하면서 흥을 이어갔다. 두 사람은 마치 만세를 하는 듯한 와인오프너의 모양을 보고 “예~”를 외치며 20대 후반답지 않은 깜찍 발랄함을 한껏 방출했다.

‘나 혼자 산다’는 오는 25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