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더보이즈 “우리가 TV에 나오다니”…’꽃미남 분식집’ 자체 감상평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더보이즈 / 사진제공=네이버 V 라이브

더보이즈 / 사진제공=네이버 V 라이브

신인그룹 더보이즈가 23일 MBC뮤직에서 첫 선을 보인 단독 리얼리티 ‘꽃미남 분식집’을 감상한 뒤 “신기하고 뭉클했다”고 심경을 밝혔다.

이날 더보이즈는 ‘꽃미남 분식집’ 1회가 끝난 뒤인 오후 10시 네이버 V 라이브를 통해 “TV에 우리가 나오는 게 너무 신기하고 마음이 이상했다”며 벅찬 모습을 보였다.

맏형 상연은 그러면서 동요 ‘텔레비전’을 불러 분위기를 띄웠다. 활은 “촬영할 때도 재밌었는데, 방송으로 보는 느낌은 또 달랐다”고 신기해했다.

선우와 케빈, 뉴, 큐, 에릭 등은 1회 초반 삽입된 멤버들의 과거 오디션 영상, 연습 영상을 언급하며 “뭉클하고 슬펐다. 눈가가 촉촉해졌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큐는 감정이 북받쳐 잠시 말을 잇지 못하다가 “다음 주 방송을 더 기대해 달라”고 했다.

반면 영훈은 “제 얼굴이 TV에 나와 신기했는데 아쉽기도 하다”면서 “좀 더 웃길 수 있었다”고 예능 욕심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1회부터 놀라운 먹성을 보인 학년은 “많이 먹었다고 생각하지 않았는데, (방송을 보니) 많이 먹고 있어서 신기했다”는 엉뚱한 소감을 내놓아 웃음을 더했다.

또 주연과 제이콥은 “재미가 없을까봐 걱정했는데 다행히 재미있게 나온 것 같다”며 “다음 주에도 본방송을 시청해 달라”고 팬들에 요청했다.

더보이즈의 ‘꽃미남 분식집’은 더보이즈가 실제 셰프들에게 요리 수업을 받고, 며칠간 직접 분식집을 운영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리얼리티 예능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