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와이프’, 홍콩·필리핀·말레이시아·인도네시아 동시 방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싱글와이프' / 사진제공=iHQ

‘싱글와이프’ / 사진제공=iHQ

드라마 전문 채널 드라맥스와 초고화질(UHD) 전용 채널 유맥스 새 수목드라마 ‘싱글와이프’가 해외에서도 동시에 방영된다.

iHQ는 23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싱글와이프’ 본방송이 홍콩, 필리핀,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에서도 동시 방영된다”고 밝혔다.

iHQ는 ‘싱글와이프’의 해외 동시 방송이 성사된 배경에 대해 “첫 방송 전부터 해외에서 드라마의 작품성과 완성도에 기대가 높아 방영권 선판매가 원활하게 이뤄진 덕”이라고 설명했다.

 

‘싱글와이프’는 구 디자이너 라희(엄현경)가 훈남 재벌 재민(곽희성)과의 결혼을 앞두고 전 남편 민홍(성혁)과의 이혼이 법적으로 성립되지 않았음을 알게 된 후 벌어지는 소동을 그려내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배우 엄현경, 성혁, 곽희성, 서유나(AOA)가 출연한다.

 

‘싱글와이프’는 23일 오후 9시 드라맥스, 유맥스에서 첫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