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은 사랑한다’ 기도훈, 임시완 호위무사로 ‘존재감 UP’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왕은 사랑한다 '기도훈' / 사진제공=MBC

왕은 사랑한다 ‘기도훈’ / 사진제공=MBC

MBC 월화드라마 ‘왕은 사랑한다’ (극본 송지나, 연출 김상협)에 출연 중인 기도훈이 임시완의 해결사 역할로 존재감을 높이고 있다.

극 중 기도훈은 왕원(임시완)의 호위무사 장위 역할을 맡았다.

지난 22일 방송에서 장위는 충렬왕(정보석)에게 반격을 시작한 왕원(임시완)을 도왔다.

왕원은 군사 세력을 모으기 위해 홀치(왕의 군사)들의 배급품을 탈취하는 은양군(일반 군인)의 범죄 사실을 밝혀내 이를 근거로 수장인 ‘고성’에게 군사 지휘권의 징표인 호두패를 요구했다.

장위는 이에 앞서 은양군들의 탈취 현장을 잡아내며 단시간에 무리들을 제압해 왕원에게 큰 도움을 줬다.

이처럼 회차를 더할수록 왕원(임시완), 은산(임윤아), 왕린(홍종현) 등 세 주인공이 위기에 처할 때마다 탈출을 돕는 해결사의 역할을 하는 기도훈의 활약에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