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에포크 뉴 하메’…최아라는 어떤 사람인가요?”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JTBC '청춘시대2' 스틸컷 / 사진제공=드라마하우스

JTBC ‘청춘시대2’ 스틸컷 / 사진제공=드라마하우스

JTBC 새 금토드라마 ‘청춘시대2′(극본 박연선, 연출 이태곤)에 새 식구로 합류한 배우 최아라가 화제의 중심에 섰다. 지난 22일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큰 키로 시선을 사로잡고, “오디션 현장에서 문을 열고 들어오는 순간 ‘조은이다’라고 생각했다”는 이태곤 PD의 말이 기대를 높였다.

최아라는 ‘청춘시대2’에서 쉐어하우스 벨에포크의 세 하메(하우스메이트) 조은 역을 맡았다. 시즌1에는 등장하지 않은 인물로, 아직 그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가 공개되지 않아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이에 벨에포크의 원년 멤버 한예리(윤진명 역) 한승연(정예은 역) 박은빈(송지원 역) 지우(유은재 역)에게 물었다. “새 하메는 어떤 사람인가요?”

◆ 한예리 “표현이 서툴고 키 큰 애.”

벨에포크의 맏언니 윤진명을 연기하는 한예리는 조은을“사람을 너무 좋아하는데, 그 감정을 표현하지 못하는 서투른 사람”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진명 역시 살아남아야 한다는 생각 때문에 의도적으로 감정 표현을 숨겨왔지만, 조은은 자기가 정이 많은 사람인지조차 모르는 것 같다”며 “하메들과 함께 하는 시간이 길어질수록 서툰 모습들이 서서히 없어지면서 원래 밝고 예쁜 조은이 나오지 않을까”라고 기대했다.

◆ 한승연 “예은이를 놀라게 하는 키 큰 애.”

한승연이 맡은 정예은은 데이트 폭력의 트라우마로 공황장애를 겪게 됐다. 이에 남자만 보면 불안감을 느낀다. 한승연은 “언뜻 남자로 보일 정도로 키가 큰 조은은 예은이에게 조금 불편한 사람”이라고 운을 뗐다. 또“보이시한 분위기 때문에 예은이가 깜짝깜짝 놀라지만, 실제로는 큰 키가 부러울 따름”이라고 덧붙였다.

◆ 박은빈 “지원이의 영혼을 탈곡하는 키 큰 애.”

음담패설, 오지랖의 대가 송지원을 맡은 박은빈은 “송지원에게 조은은 당황스러운 존재”라고 말했다. 조은은 송지원이 오지랖을 부려도 반응을 보이지 않고 무시하기 일쑤이기 때문이다. 박은빈은 “지원이가 항상 써먹는 패턴이 먹히지 않는 인물이기 때문에 조은 앞에서 홀로 혼란에 빠지는, 새로운 지원이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이어 조은에 대해 “시크하고 무뚝뚝해 보이지만, 섬세한 감성을 가진 아이”라고 보탰다.

◆ 지우 “존재만으로도 공기가 달라지는 키 큰 애.”

유은재를 연기하는 지우는 “키가 무척 크고 시크한 면이 있는 친구다. 큰 키 때문에 존재만으로도 공기가 달라지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또 “키 차이가 크게 나다 보니, 하메들의 시야에 조은의 얼굴이 잘 안 들어온다. 눈높이에서 보면 얼굴 아닌 목 부분이 슬쩍 보이기 때문”이라며 “다 같이 촬영할 때마다 ‘부럽다’라고 감탄하며 쳐다본다”고 촬영장 분위기를 전했다.

‘청춘시대2’는 25일 오후 11시 1회가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