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김선아, 샤이니 민호와 12년 만에 ‘김삼순’ 재연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 출연한  샤이니 민호(왼쪽), 배우 김선아 / 사진제공=JTBC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 출연한 샤이니 민호(왼쪽), 배우 김선아 / 사진제공=JTBC

배우 김선아가 그룹 샤이니 민호와 12년 만에 MBC 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의 명장면을 재연한다.

김선아, 민호는 23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 출연한다. 용산구 후암동에서 한 끼를 먹는 도전에 나선 두 사람은 남산 계단에서 ‘내 이름은 김삼순’의 마지막 장면을 보여준다.

공개된 사진에는 극중 김삼순으로 돌아간 김선아와 현빈 역을 대신하고 있는 민호의 모습이 담겨있다.

김선아, 민호가 이경규, 강호동과 호흡을 맞춰 한 끼 도전에 성공할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