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우·에이프릴 진솔, ‘보니하니’ 하차…9월 1일 새 MC와 마지막 방송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이진솔·신동우가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에서 하차한다. / 사진제공=EBS

이진솔·신동우가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에서 하차한다. / 사진제공=EBS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이하 보니하니)’의 MC가 교체된다.

초등생들 사이에서 진행의 신이라 불리며 인기를 누리고 있는 MC 신동우와 이진솔은 오는 9월 1일 방송을 마지막으로 ‘보니하니’에서 하차한다.

2014년 9월 ‘보니하니’에서 MC 보니를 맡은 후 뛰어난 순발력과 재치를 과시하며 ’리틀 유재석’이라 불릴 만큼 능숙한 진행 능력을 선보여온 신동우는 “함께 했던 소중한 시간들이 빛바래지 않도록 좋은 모습으로 오래 기억되는 보니가 되고 싶다”며 하차 소감을 밝혔다. 신동우는 하반기에 방송 예정인 드라마에 캐스팅되어 연기자 본연의 모습으로 시청자들과 만날 계획이다.

지난해 8월 ‘하니 오디션’을 통해 2000 대 1의 경쟁률을 뚫고 하니로 선발돼 화제를 모았던 이진솔은 “지나온 1년 동안 하니에게 보내준 친구들의 사랑을 소중히 품고 더 멋지게 성장해나가겠다”라며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진솔은 소속 걸그룹 에이프릴의 새 앨범을 들고 올가을 무대 위로 컴백할 예정이다.

한편 한 달여에 걸친 오디션 끝에 제작진은 새 보니하니를 확정지었다. 제작진에 따르면 보니는 어린 시절 ‘보니하니’에 출연하며 보니의 꿈을 키워 온 ‘보니하니 키드’이자 훈훈한 외모의 소년이다. 또 하니는 이제 막 연기자의 꿈을 키워가기 시작한 예쁜 눈의 소녀로 이제껏 어디에도 노출된 적 없는 신선함이 매력이다. 두 사람은 매일매일 제작진과 함께 연습에 매진하면서 친구들과의 만남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다.

오는 9월 1일 금요일 오후 6시에는 현 보니하니 신동우·이진솔과 새로운 보니하니가 함께 하는 특별한 시간이 꾸며질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