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쾌한 엔플라잉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엔플라잉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엔플라잉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밴드 엔플라잉(이승협 권광진 차훈 김재현 유회승)이 무대에서 선보이는 유쾌한 애드리브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엔플라잉은 지난 2일 두 번째 미니앨범 ‘더 리얼 : 엔플라잉(THE REAL : N.Flying)’을 내놓고, 타이틀곡 ‘진짜가 나타났다’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무대마다 경쾌한 노래에 걸맞은 즉흥 퍼포먼스로 눈길을 끌고 있다.

컴백 무대에서는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통해 유회승과 인연을 맺은 장문복이 깜짝 긍장했다. 당시 유회승과 이승협은 장문복이 무대에 오르자 “문복이 나타났다” “제 이상형이 나타났어요” “인어가 왔다 갔어요” 등 즉흥 멘트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 후에도 음악방송마다 다른 애드리브를 선보여 재미를 더했다.

엔플라잉은 최근 ‘프로듀스 101 시즌2’에서 ‘유쾌승’이라는 별명을 얻은 유회승의 합류로 팀 분위기가 한층 발랄해졌다. 팬들 사이에 ‘고양이’로 불리는 이승협과 ‘강아지’로 불리는 유회승이 보컬을 맡아 남다른 호흡을 자랑하고 있다. 또 베이시스트 권광진과 기타리스트 차훈은 수준급 악기 연주로 밴드 퍼포먼스의 완성도를 높였다. 드러머 김재현은 남다른 끼로 ‘무대 위 신스틸러’라는 평을 듣고 있다.

엔플라잉은 공식 SNS를 통해 ‘진짜가 나타났다’ 스페셜 영상 시리즈를 공개하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