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2017’ 김세정, 사랑에 빠진 소녀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학교 2017' 방송화면

/사진=KBS2 ‘학교 2017’ 방송화면

KBS2 월화드라마 ‘학교 2017’에서 꿈을 향해 달려가는 긍정 소녀 라은호 역을 맡은 김세정(구구단 세정)이 안방극장에 설렘을 안겼다.

지난 22일 방송된 ‘학교 2017’ 12회에서 아버지(성지루)가 사기를 당해 힘든 상황에 처한 은호(김세정)는 자신에게 늘 애정을 보인 태운(김정현)의 마음에 더 이상 상처를 내지 않기로 결심했다.

앞서 태운은 은호의 어려운 형편에 보탬이 되고자 태블릿 PC를 건넸다. 그러나 은호는 태운의 호의를 매몰차게 거절하고 마음에도 없는 말들로 상처를 줬다. 은호는 시간이 지날수록 태운의 마음을 헤아리게 됐고 닫혀있던 마음의 문을 열었다.

은호는 떨리는 표정으로 태운을 바라보며 “마음을 늘 숨겼던 것 같다. 그러니까 네 고백이 설레었다”고 솔직히 말했다. 이에 태운은 “오늘부터 1일하자”고 고백했다.

이 과정에서 김세정은 사랑에 빠진 소녀 은호의 귀엽고 풋풋한 모습을 그대로 표현했다. 이에 시청자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학교 2017’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