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작’ 박지영, 유준상에 돌직구 “난 이제 언론하고 공조 안해요”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조작 방송화면

사진=SBS ‘조작 방송화면

SBS 드라마 ‘조작’의 유준상과 박지영이 기싸움을 펼쳤다.

22일 방송된 ‘조작(연출 이정흠, 극본 김현정)에서는 이석민(유준상)과 차연수(박지영)가 대화를 나눴다.

우연히 이석민과 마주친 차연수는 “이렇게 또 만나네요. 우리 참 대단한 악연이죠? 기사 잘 봤어요. 맛이 간 줄 알았더니 그건 아닌가봐”라고 뼈있는 한마디를 던졌다.

이석민은 차연수에게 “아직도 그 사건 만지고 계세요? 남강면 건 말이에요”라고 말했고 차연수는 “난 이제 언론하고 공조 안해요. 양심이 있으면 대한일보는 빠져줘야지. 왜곡이 전문이잖아”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