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남궁인X닥터심슨, 독특한 공부비법 ‘대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사진=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MBC 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남궁인과 닥터심슨이 자신만의 공부비법을 공개했다.

22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 ‘사고 쳐야 청춘! 니, 마이웨이’편에서는 뜨거운 청춘 시절을 보낸 인생 멘토 국회의원 표창원, 감독 이사강, 응급의학과 전문의 남궁인, 뮤지션 닥터심슨이 허심탄회하게 자신의 인생 이야기를 풀어 놓는다.

글 쓰는 의사로 불리는 응급의학과 전문의 남궁인이 자신만의 독특한 책 탈고 비법을 공개했다. 그는 응급실 이야기를 다루는 다소 무거운 내용을 쓰기 때문에 탈고 작업을 할 때는 최대한 밝은 노래를 선택해 듣는다고 밝혔다. 이어 책 발간 시기와 걸그룹 오마이걸 컴백시기와 겹친다며 최근에는 오마이걸의 윈디데이를 무려 14시간 동안 들으며 탈고를 마쳤다고 말해 진정한 오마이걸 팬임을 드러냈다.

또한 남궁인은 의사이자 작가로서 이과와 문과를 통달해 그 비법에 대해 문의가 쇄도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너무 많은 문의로 그동안 답변을 하지 못했다며 ‘비디오스타’를 통해서 그 비법을 공개하겠다고 나섰다. 남궁인이 밝힌 예상치 못한 비법에 MC들은 깜짝 놀랐다.

닥터심슨은 민사고 졸업 후 재수 끝에 딱 30일 공부 후 서강대에 입학했다고 밝혔다. 이어 또 한 차례 45일 공부 해 다시 미국 펜실베이니아 대학교에 합격했다고 덧붙여 MC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그는 단기간 공부 후 합격할 수 있었던 비법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놨다.

또 닥터심슨은 뮤지션, 강사, 교수, 광고 기획자, 음반 레이블 운영 등 다양한 직업을 가지고 있는 사실을 공개하며 다재다능한 매력을 뽐내기도 했다.

‘비디오스타’는 22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