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태일, ‘죽어야 사는 남자’ 마지막 OST 주자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죽어야 사는 남자' OST 커버 / 사진제공=MBC

‘죽어야 사는 남자’ OST 커버 / 사진제공=MBC

그룹 블락비 태일이 MBC 수목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의 마지막 OST 주자로 나섰다. 오는 23일 오후 6시 ‘가장 쉬운 일’을 발표할 예정이다.

‘가장 쉬운 일’은 발라드 곡으로, 차분한 도입부와 세련된 기타 연주가 돋보인다. 여기에 맑고 부드러운 음색을 지닌 태일의 가창력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죽어야 사는 남자’는 왕국의 백작이 딸을 찾기 위해 한국에 도착하면서 벌어지는 과정을 담았다. 오는 24일 종영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