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작’ 남궁민, 엄지원 향한 진심..’애틋한 눈빛’ 포착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제공=SBS

사진제공=SBS

 

배우 남궁민이 SBS 월화드라마 ‘조작'(극본 김현정, 연출 이정흠)에서 엄지원의 다친 마음을 다독인다.

22일 오후 방송되는 ‘조작’에서는 어렵게 위기에서 벗어난 권소라(엄지원)와 그런 그에게 복잡한 감정을 느끼는 한무영(남궁민)의 모습이 담긴다.

앞서 소라는 윤선우(이주승) 사건 조작에 가담한 경찰 전찬수(정만식)의 마지막 보루인 서청수 살해 사건 당일 CCTV 영상을 확보했다. 그러나 이를 눈치챈 흑막의 일원 조영기(류승수)는 문신남(강신효)을 해결사로 투입했다. 사건 해결의 열쇠를 빼앗아감은 물론 소라의 몸과 마음에 깊은 상처를 남긴 것.

이날 방송에서 흑막이 청수와 찬수를 살해한 이유, 자금 운반책인 남강명의 실체가 밝혀질 예정이다. 공개된 예고 사진은 소라를 애틋한 눈빛으로 지켜보는 무영의 모습이 담겨있다.

소라, 무영의 관계 변화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